뉴스레터


변화된 환경에 맞춰 진화하는 한·미동맹

관리자
2022-05-25
조회수 35

평화재단 현안진단 제292호 

5월 21일 한·미 정상회담이 끝났다. 1년 전 같은 날 워싱턴에서 개최된 회담이 서울에서 마무리된 것이다. 바이든 행정부 출범 직후에 개최된 1년 전의 회담은 한·미동맹의 범위가 ‘한반도 안보’의 단일 이슈에서 ‘글로벌 평화와 번영의 핵심축(linchpin)’으로 진화, 확대되는 전환점을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은 바 있다. 윤석열 정부 출범 11일 만에 개최된 이번 회담 시점의 국내외 환경은 한국의 정권교체, 북한의 핵-미사일 무력을 이용한 대남 직접 위협,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등으로 지난해에 비해 달라졌다. 한·미 정상은 1년 전의 합의를 재확인하며 구체적 실행계획을 숙의했고, 변화된 환경에 맞춘 상호 협력 방향의 전환에 합의했다. 

기사 보기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