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레터


대면예배 금지, 방역인가 핍박인가?

관리자
2020-09-07
조회수 58

종교의 자유가 생명을 보존하는 것보다 더 본질적이라고 이야기한 사람들의 주장은 충분히 이해가 된다. 

바로 그런 기상 때문에 순교가 가능하지 않은가! 

기독교 역사는 순교가 가능한 역사였고 순교가 계속된 역사였다. 

문제는 무얼 위해 순교하느냐가 중요하다. 

예컨대 정부가 정치적 목적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모여 예배드리는 것을 허용할 수 없다고 한다면 그런 폭거에 대해서는 분연히 일어나 항거해야 하고, 항거의 과정에서 순교할 만한 본질적 가치가 있는 것이다. 

그런데 작금의 상황은 전혀 그렇지가 않다. 

기사 보기


0 0